실크로드중앙아시아연구원 계명대학교
소식 및 행사
NEWS & EVENTS

Notice
Colloquium
News

 
보도자료 News Home > NEWS & EVENTS > News
Title <보도자료> 수피-메블라나 공연, 계명대 해담콘서트홀서 열려
Name 관리자
Date 2015-12-21 15:42:32Hit : 654
수피-메블라나 공연, 계명대 해담콘서트홀서 열려
21일 오후 4시부터 계명대 해담콘서트홀서 '수피-메블라나' 공연 열려
경북도와 계명대 실크로드중앙아시아연구원 주관 '수피즘 국제 워크숍' 가져
 
(아시아뉴스통신 2015년 11월 22일자)

 

 '수피-세마젠' 공연단이 수피즘 의식 중 수피댄스를 선보이고 있다.(사진제공=계명대)


 '수피-메블라나' 공연과 함께 수피즘 국제 워크숍 행사가 21일 오후 계명대 해담콘서트홀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는 경북도(도지사 김관용)와 계명대(총장 신일희) 실크로드중앙아시아연구원이 공동으로 주최해 이슬람 수피즘 문화를 이해하고 종교와 문화의 화합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특별강연과 공연으로 이뤄졌으며, 터키 이스탄불시의 '수피-세마젠' 공연단이 직접 참가했다.

 공연은 수피즘 의식을 통한 전통 시 낭송, 네이(대나무 피리)연주, 사스(현악기의 일종)연주, 수피댄스 등으로 이어졌으며, 한국전쟁 터키군 전사자들을 위한 애도의 시간도 가졌다.

 '수피댄스'는 피리와 북소리에 맞춰 터키어로 된 수피 노래인 일라히스라는 찬송을 부르며, 두터운 긴 치마를 입은 사람이 4개의 동작으로 1시간이 넘게 제자리에서 회전하며 춤을 춘다.

 그들은 이를 통해 신과 함께 하고 깨달음을 얻을 수 있다고 믿는다.

 의상에도 의미가 부여되어 있는데, 회전춤을 추는 무용수가 쓴 원추형 모자는 비석을, 검정 외투는 관을, 흰옷은 죽을 때 입는 수의를 나타내 죽음의 생각을 내면화하는 것이다.

 춤을 출 때 동작에서도 그 의미를 찾을 수 있다.

 팔짱을 끼는 것은 신과의 합일의 존재를 의미하며, 돌면서 팔을 펴고 오른손을 기도하듯이 하늘을 향하고 왼손은 땅을 향하는데 이는 신이 인간을 바라보는 시선을 의미한다.

 이날 공연의 하이라이트인 수피댄스는 짧은 시간이었지만 같은 동작으로 제자리에서 회전하기 때문에 다소 지루할 수도 있으나, 신성하고 몽환적인 느낌으로 색다른 감동을 선사해 관객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또한 터키 이스탄불시 문화사회부 실장이며, 계명대 특임교수인 압두라만 쉔이 공연전 '실크로드로부터 세상을 밝힌 수피: 메블라나'를 주제로 특별강연을 가졌다.

 그는 강연을 통해 이슬람 신비주의 수피 교파의 철학자이며, 시인이자 신학자인 메블라나의 삶을 통해 수피의식의 의미에 대해 설명해 공연의 이해를 도왔다.

 한편 계명대는 최근 터키와의 관계를 긴밀하게 이어가며 실크로드-중앙아시아 지역의 중요성을 학술적으로 조명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지난해 실크로드중앙아시아연구원을 개원하며 실크로드 관련 연구와 사업을 시작했다.

 지난 3월에는 '중앙아시아의 날'을 선포하고 중앙아시아 춘분 행사인 '네브루즈 축제'를 개최한바 있으며, 8월에는 세계 최초 군악대인 '메흐테르' 공연과 '한국-터키 우정의 방' 개소식을 가져 교류를 이어갔다.

 지난 10월에는 '실크로드와 중앙아시아의 민속, 음악과 미술'이라는 대주제로 중앙아시아 14개국 40여명의 학자들이 참여한 학술회의를 개최하기도 했다.